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더워지자 일회용 마스크 불티…5분만에 10만개 매진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29 16: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공영홈쇼핑 일회용 마스크 판매화면 /사진제공=공영홈쇼핑
공영홈쇼핑 일회용 마스크 판매화면 /사진제공=공영홈쇼핑
공영홈쇼핑이 5분 만에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 10만개를 전부 판매했다고 29일 밝혔다. 날씨가 더워지고 초중고등학교 등교가 시작되면서 일회용 마스크 수요가 급증한 모습이다.

공영홈쇼핑이 판매한 '위가드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는 방송 중 쇼호스트의 멘트와 함께 돌발적으로 시작하는 '돌발찬스'로 판매됐다. 공영홈쇼핑은 2000세트(1세트에 50개)를 준비했지만 5분 만에 전량이 판매됐다.

가격은 1세트 2만4900원으로 개당 498원 수준이다. 시중보다 저렴하게 책정했다. 최대한 많은 고객이 구매할 수 있도록 아이디 1개당 1세트만 주문 가능하도록 했다. 마스크는 부직포 3겹으로 구성돼 효과적으로 이물질을 차단할 수 있고 여름철 상대적으로 시원하게 착용할 수 있다.

공영홈쇼핑 관계자는 "우리 중소기업의 우수한 기술력으로 만든 제품을 준비한 것이 소비자들의 호응을 이끌었다"며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에 대한 수요가 계속 증가하는 만큼 앞으로도 제품이 확보되는 대로 추가 방송을 진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