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3년째 취업률 100%"…폴리텍-하나금융이 키워낸 디지털인재

머니투데이
  • 김주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8 14:18
  • 글자크기조절
하나금융 맞춤형 채용 연계 기술 교육과정 ‘하나금융티아이 협약반’에 참여한 폴리텍 광명융합기술교육원 교육생들이 기업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폴리텍
하나금융 맞춤형 채용 연계 기술 교육과정 ‘하나금융티아이 협약반’에 참여한 폴리텍 광명융합기술교육원 교육생들이 기업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폴리텍
한국폴리텍대학(폴리텍)이 하나금융그룹과 협력한 청년 금융 디지털 인재 양성 프로그램 '하나금융티아이 협약반'의 취업률이 3년 연속 100%를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협약반은 채용 예정 기업의 직무를 분석해 맞춤식으로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수료 전 테스트를 통과하면 채용이 보장된다. 대학은 기업이 필요로 하는 인재를 키우고 기업은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형태다.

이를 위해 폴리텍은 협약반 형식의 하이테크과정을 개설해 운영하고 있다. 2019년 시작해 올해로 4년째다. 첫해는 분당융합기술교육원에서 이후부터는 광명융합기술교육원에서 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2019년부터 2021년까지 평균 20대1의 경쟁률을 뚫고 하나금융 맞춤 과정을 이수한 수료생 62명 전원이 취업했다. 이 중 55명(88.7%)이 하나금융 내 IT(정보기술) 전문기업 하나금융티아이에 입사했다. 다른 교육생들도 뱅크웨어글로벌, 우리FIS, 유안타증권 등 금융 정보기술 분야로 진출했다. 올해도 수료예정자 19명 중 17명(89.5%)이 이미 취업을 확정했고, 이 가운데 15명이 하나금융티아이로 입사했다.

협약반은 대학 졸업자나 졸업예정자 청년(만 39세 이하)이면 전공과 관계없이 지원할 수 있다. 누적 수료생 중 과반수를 차지하는 비전공자 38명이 협약반을 통해 디지털 금융 개발자로 새로운 진로를 찾았다. 회사가 원하는 커리큘럼으로 교육하고 10개월 동안 하루 평균 8시간(총 1200시간)씩 현장과 유사한 환경에서 실무 훈련을 받는다.

한편 하나금융은 폴리텍에 해마다 기부금을 전달하며 기술 인재 육성에 힘을 보태고 있다. 하나금융은 2018년부터 올해까지 5년 동안 8억7425만원을 지원했다. 하나금융 기부금은 폴리텍 재학생 1384명의 장학금과 어학연수비로 사용됐다.

조재희 폴리텍 이사장은 "정부의 '100만 디지털 인재 양성' 목표에 발맞춰 첨단분야 학과 신설·개편 확대, 대규모 투자 등 속도감 있는 대응으로 기술교육 고도화와 글로벌 인재 양성에 힘을 쏟겠다"며 "기업과 협력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모델을 지속적으로 발굴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같은 삼성맨인데…'50% vs 7%' 성과급 격차에 뿔났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