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주말 최대 70㎝ '눈폭탄' 온다 …강원 대부분 대설주의보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776
  • 2023.01.14 09:30
  • 글자크기조절
(광주=뉴스1) 정다움 기자 = 광주에 대설경보가 발효된 23일 오전 광주 북구청 인근 도로에서 구청 건설과 도로관리팀 직원들이 제설차를 이용해 도로 제설작업을 하고 있다.(북구 제공)2022.12.2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1) 정다움 기자 = 광주에 대설경보가 발효된 23일 오전 광주 북구청 인근 도로에서 구청 건설과 도로관리팀 직원들이 제설차를 이용해 도로 제설작업을 하고 있다.(북구 제공)2022.12.2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번 주말 강원 동해안을 중심으로 최대 70㎝의 눈폭탄이 쏟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14일 오전 9시를 기해 중·북부 산지에 대설주의보를 발효했다. 예상적설량은 이날부터 16일까지 산지와 북부동해안에 20~50㎝, 산지 많은 곳은 70㎝의 눈이 쌓인다.

같은 기간 산지·북부 동해안 20∼50㎝(많은 곳 산지 70㎝ 이상), 중·남부 동해안에는 10~30㎝(많은 곳 40㎝ 이상)다. 영서 내륙지역도 3~10㎝의 눈이 쌓일 것으로 예보됐다.

동해안과 산지에는 시간당 2∼3㎝ 등 많은 눈이 쏟아지겠다. 눈이 강약을 반복하며 이틀 가까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또 대설주의보 발표 이후 대부분 지역이 대설경보로 격상될 것으로 보인다.

강원도도 폭설 상황에 대비해 지난 13일 오후 10시를 기해 재난안전대책본부 1단계를 가동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하락 주춤? 서울 얘기…송도 11억→7억, 경기·인천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