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앤장 등 대형로펌, K-스타트업 무료 자문" 오영주 장관 간담회

머니투데이
  • 김성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6.13 10:00
  • 글자크기조절

日진출 스타트업 만나 애로사항 청취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에서 열린 '전통시장·금융회사 결연 확대보고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4.06.11. scchoo@newsis.com /사진=추상철
[서울=뉴시스] 추상철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에서 열린 '전통시장·금융회사 결연 확대보고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4.06.11. [email protected] /사진=추상철
중소벤처기업부가 김앤장, 광장, 태평양 등 국내 대형 로펌과 손잡고 해외에 진출한 국내 스타트업의 법률 애로 해소를 지원한다. 해외에서 다양한 네트워크 기회도 마련, K-스타트업들의 사업정착을 돕는다.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3일 서울 종로구에서 일본 진출 국내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7월부터 대형 로펌사와 협업하여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의 법률적 문제해소를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김앤장, 광장, 태평양 등 로펌사가 조만간 중기부와 협약을 맺고 스타트업 대상으로 무료 법률자문을 시행한다.


오영주 장관은 로펌과 협업한 법률자문을 약속하는 한편 "재외공관과 협업하는 K-스타트업 네트워킹 프로그램을 대폭 확대, 현지에서 다양한 네트워킹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오 장관은 "재외공관을 중심으로 꾸려지는 중소벤처기업 지원 원팀 협의체와 K-스타트업센터(KSC)를 통해 현지 네트워크를 확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중기부는 지난달 일본 도쿄에 스타트업 지원허브인 K-스타트업센터(KSC)를 개소했다. 당시 오 장관이 직접 일본을 찾아 전폭적 지원을 약속했는데 한 달만에 그 후속조치를 밝힌 셈이다.

이날 간담회엔 스칼라데이터, 에어스메디컬 등 K-스타트업센터 도쿄 입주기업 6개사 외에도 스푼라디오, 올리브유니온 등 일본진출 기업 4개사 등 10개사가 참석했다. 간담회는 오 장관의 정책 소개에 이어 일본 현지 로펌 관계자의 일본 법제도 관련 발표, 각 기업의 현지 애로사항 공유로 이어졌다.


일본에서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운영하는 메디쿼터스의 박하민 최고운영책임자는 개인정보 이슈에 면밀하게 대응하기 위해 법률지원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세영 뤼튼테크놀로지스 대표는 대기업 대상 IR 피칭 등 다양한 네트워킹 기회를 마련해줄 것을 요청했다.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지난 11일(현지시각) 일본 CIC(Cambridge Innovation Center) 도쿄에서 K-스타트업 센터(KSC) 도쿄 입주기업 및 일본 진출 성공기업과 간담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제공) 2024.05.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지난 11일(현지시각) 일본 CIC(Cambridge Innovation Center) 도쿄에서 K-스타트업 센터(KSC) 도쿄 입주기업 및 일본 진출 성공기업과 간담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제공) 2024.05.12.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
오 장관은 이에 대해 답변하고 "힘들고 고단한 해외진출의 과정에 중소벤처기업부는 항상 든든한 버팀목이 될 것"이라고 참석 기업들을 격려했다.

대형 로펌의 해외진출 스타트업 법률자문은 중기부가 지난 4월부터 시작한 법률자문단 활동을 더욱 확장하는 것이다. 중기부는 앞서 변호사 58명으로 구성된 법률 자문단을 구성, 스타트업과 벤처기업에게 전문상담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중기부는 이와 관련 "법률 상담사례는 지속 축적, 노무·법무 등 분야별로 DB(데이터베이스)화해 분류하고, FAQ 형식으로 온라인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년째 "10만전자 간다"… 삼전 반등에도 '희망고문' 우려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