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82.58 690.81 1125.80
보합 17.98 보합 11.32 ▼2.8
-0.86% -1.61% -0.25%
양악수술배너 (11/12)KMA 컨퍼런스 배너 (11/9~11/22)
블록체인 가상화폐

[리더십컬러]백경호 국민투자신탁운용 사장

폰트크기
기사공유
창의적이며 유연한 발상으로 경영하는 브랜드 리더. 국민투자신탁운용 백경호 사장의 리더십 컬러는 주황색이다. 구성원들의 창의성을 중시하는 경영인답게 스스로도 창의력, 커뮤니케이션, 경쟁심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반면에 접근방식의 세밀성이나 포용력 등에서는 낮은 결과가 나왔다. 관계 중심형 보다는 실적 중심형 리더십이 돋보인다는 것을 의미한다. 젊은 패기가 엿보이는 리더십 이미지다.
 
백경호 사장의 리더십 컬러를 찾아보기 위해서 직원 21명을 무작위로 선정하여 설문응답을 받았다. 응답자의 거의 절반에 가까운 42.86%가 ‘주황색 브랜드 리더’를 1위로 꼽았고, 뒤를 이어 초록색 파워 리더가 21.43%로 나타났다.(그림 참조) 리더십 평균 점수도 역시 브랜드 리더가 단연 높게 나타나 브랜드 리더로 꼽기에 충분해 보인다.
 
초고속으로 CEO에 취임했다는 사실 자체만으로도 이미 리더로서 백 사장의 브랜드는 강력하다. 진취적이고 적극적인 사고방식은 그런 이미지를 더욱 강하게 만들었을 것이다. 또한, 자신의 경영철학을 이해관계자 그룹에게 직접 설파를 해야 되는 입장이다. 속된 말로 튈 수밖에 없는 상황인 셈이다. 재미있는 사실은 백 사장의 브랜드 파워가 국민투자운용에서의 채권부문 실적을 끌어올리는데 기여했다는 점이다. 이미 브랜드 리더로서의 혜택을 누리고 있는 것이다.
 
리스크 관리에 익숙해 보이는 백경호 사장의 리더십은 선천적인 투자자로서의 자질이 배어난다. 실력과 실적으로 승승장구한 배경과 거품 없는 경쟁력을 확보하겠다는 철학이 그런 자질을 뒷받침한다. 박빙의 승부에서 더욱 강할 것 같은 파이팅 정신이 느껴진다. 직원들의 창의성을 높이기 위해서 계층간 폭을 좁히고 팀 중심의 경영체제를 도입하여 경쟁문화를 추구하는 것도 의미 있는 접근방식이다.
 
브랜드 리더십이 높은 리더는 일반적으로 리더십 평가의 산포가 크다. 백 사장도 예외는 아니어서 리더십 자질들 간에 격차가 큰 편이다. 물론, 이런 격차가 없다면 브랜드 리더는 힘을 잃는다. 생각과 행동이 다른 것이 브랜드 리더의 강점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구성원들이 그런 차별성을 편안한 눈길로 바라보도록 만드는 것은 브랜드 리더가 해야 할 숙제이다. 백 사장도 이제 리더십 영향력에 신뢰라는 조미료를 첨가할 시기이다.

※ 이 기사는 빠르고 깊이있는 분석정보를 전하는 VIP 머니투데이(vip.mt.co.kr)에 1970년 1월 1일 (09:00)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