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23.45 821.13 1120.40
▲14.99 ▼5.78 ▼0.7
메디슈머시대 (7/6~미정)
블록체인 가상화폐

정의당 "이명박 전 대통령 검찰 출두, 악행에 대한 업보"

[the300]추혜선 수석대변인 "MB, 죄 남김없이 실토해야…검찰은 구속수사하길"

이건희의'행복투자' 머니투데이 이건희 기자 |입력 : 2018.03.14 10:21
폰트크기
기사공유
이명박 전 대통령이 14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명박 전 대통령이 14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고 있다. /사진=뉴스1
정의당이 14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지자 없이 검찰에 출두한 모습에 대해 그간 쌓은 악행에 대한 업보라고 혹평했다.

추혜선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이 전 대통령은 더 이상 물러날 곳이 없는 만큼 자신이 지은 죄를 남김없이 실토하고 용서를 빌어야 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추 수석대변인은 "검찰청 포토라인에 선 이 전 대통령은 '역사에서 이번 일로 마지막이 됐으면 한다'는 아리송한 말을 꺼냈다"며 "더 이상 권력형 비리는 없어야 한다는 것인지 정치보복이라는 것인지 매우 의뭉스러운 말"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끝까지 자신의 죄를 제대로 인정하지 않으며 국민들을 혼란에 빠뜨리겠다는 태도"라고 비판했다.

추 수석대변인은 "이 전 대통령이 자택에 나서서 검찰 출두를 하는 동안 흔한 지지자들의 모습조자 보이지 않았다"며 "이전에 검찰 조사를 받은 측근들은 이미 돌아선지 오래이며 이 모든 것은 이 전 대통령이 그간 쌓은 악행에 대한 업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검찰은 오늘 조사를 통해 이 전 대통령의 모든 죄를 밝혀야 할 것"이라며 "좌고우면말고 구속수사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 0%
  • 0%


오늘의 주요뉴스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실시간 급상승

10.0초

5분간 수집된 조회수 기준

오늘의 운세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