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찬욱, 16년만에 중학생도 본다 …'헤어질 결심' 15세관람 확정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02 10: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사진=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받은 박찬욱 감독의 신작 '헤어질 결심'이 15세 이상 관람가 등급을 받았다.

1일 영상물등급위원회는 관련 절차를 걸쳐 '헤어질 결심'을 15세 이상 관람가 등급으로 분류했다고 밝혔다.

영등위는 '헤어질 결심'에 대해 "주제를 비롯해 흉기로 상대를 찌르는 살상 행위와 뺨을 때리는 구타 장면, 자해와 증거 인멸의 시도 등에서 폭력성 및 모방위험의 수위가 다소 높다"면서도 "구체적으로 표현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사진=네이버 영화 캡처
/사진=네이버 영화 캡처

박 감독의 장편영화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을 뗀 것은 16년 만이다. 박 감독은 2006년 임수정·정지훈(비) 주연의 '싸이보그지만 괜찮아' 때 12세 이상 관람가 판정을 받은 바 있다.

그간 박 감독의 작품들은 꾸준히 '청불' 등급을 받아왔었다. 이른바 복수 3부작에 속하는 '복수는 나의 것', '올드보이', '친절한 금자씨'를 포함해 '박쥐', '스토커', '아가씨' 등이 청소년 관람불가로 분류됐다.

'헤어질 결심'은 산에서 벌어진 변사 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 분)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 분)를 만나고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칸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박찬욱 감독이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벌’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서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한 뒤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C) AFP=뉴스1
(칸 AFP=뉴스1) 우동명 기자 = 박찬욱 감독이 28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벌’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서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한 뒤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C) AFP=뉴스1

앞서 박 감독은 15세 이상 관람가를 목표로 '헤어질 결심'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달 28일(현지 시간) 프랑스 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열린 제75회 칸영화제 시상식에서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받은 후 "어른들이 이해할 수 있는 어른스러운 영화를 목표로 했다"면서도 "그렇다고 꼭 섹스와 폭력을 강하게 묘사할 필요는 없다. 이전의 제 영화와 비교하면 자극적이지 않아서 심심하다고 느끼실 수도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뉴스1에 따르면 전찬일 평론가는 "('헤어질 결심'은) 하드보일드를 예상했던 관객들에겐 그의 영화가 약해졌다는 인상을 줄 수 있지만 더 성숙해진 거장의 품위가 느껴지는 작품"이라고 분석했다.

한편, '헤어질 결심'은 오는 29일 국내 개봉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급 줄어" 배달 뛰는 직원…"일할 사람 없어" 폐업하는 회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