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지금 떠날 수 없어 더욱 그리운 ‘여행의 흔적’

머니투데이
  • 김고금평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1 06:4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문화역서울284 기획전시 ‘여행의 새발견’, 7월초 온라인 공개…“우리는 왜 여행하는가?”

문화역서울 284 기획전시 '여행의 새발견' 상상 ⓒ김잔듸
문화역서울 284 기획전시 '여행의 새발견' 상상 ⓒ김잔듸
여행은 이제 재발견되지 않고 새로 발견된다. 그만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우리 일상과 이상을 비현실적으로 바꿔 놓았다. 우리가 만나는 모든 것은 새롭게 경험하고 감각하게 될 새 발견의 흔적들이다.

문화역서울284에서 여행을 주제로 한 기획 전시 '여행의 새발견'은 그런 답답하게 갇힌 일상에서 조금 더 새롭게 느껴볼 수 있는 여행의 자락들을 소소하지만 정성스럽게 담았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이 전시는 지난 23일 개막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휴관으로, 7월 초 유튜브 등 온라인채널로 공개된다.

전시는 역을 중심으로 한 여행을 미디어아트, 회화, 설치 등 시각예술 작가들의 작품과 철도 및 여행 관련 아카이브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새롭게 경험하도록 구성했다.

3등 대합실에 마련된 김수연 작가의 ‘플랜트 시리즈'는 지금 우리가 느끼는 여행을 바라보는 감정과 비슷한 연결 고리로 다가온다. 이 식물모형들은 언젠가 시들어버리는 식물을 영원히 곁에 두려는 작가의 염원을 담고 있는데, 다시는 떠나지 못할 여행의 두려움을 없애는 우리의 염원과 맞닿아 있는 듯하다.

같은 대합실 민성홍의 ’다시락: 대칭적 불균형‘도 삶과 죽음의 순환을 오브제로 재구조화해 지금 우리의 모습을 깊이 성찰케 한다.

문화역서울 284 기획전시 '여행의 새발견' 순간_2 ⓒ김잔듸
문화역서울 284 기획전시 '여행의 새발견' 순간_2 ⓒ김잔듸

1, 2등 대합실에는 고재열의 ‘여행자 플랫폼’이 준비됐다. 보기만 해도 설레는 여행용 가방 수십 개가 책을 담아 실어 나를 준비를 하는데, 이 전시의 방점은 여행지가 아닌 여행자에 있다. 작가는 여행자들을 세대, 취향, 성향, 상황, 목적 등으로 재구성해 여행의 밀도를 높인 뒤 관계가 지속하도록 하는 것이다.

추사 김정희의 ‘세한도’를 VR(가상현실)을 통해 그 속에서 풍경을 감상하고 세한도의 의미를 이해하는 학습 여행도 만나볼 수 있다.

중앙홀에서는 곽경수 오케스트라, 권병준, 하림과 블루카멜앙상블 등의 공연도 예정돼 있다. 이밖에 자연을 소재로 한 이응노의 드로잉과 수묵화, KTX매거진과 협업해 선보이는 간이역 24곳의 사진과 이야기 등이 여행의 순간들을 환기시킨다.

김태훈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장은 “이 전시는 지금 당장 떠날 수 없기에 더욱 소중한 여행의 가치를 새로 발견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칼럼목록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