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스마트워크·물류·보건의료..서비스산업 100대분야 표준 개발

머니투데이
  • 세종=민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9 13: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 KT(대표 구현모)가 물류센터에 자율주행 운반 카트와 관리 시스템 등을 적용해 물류 영역의 언택트 기술 발전을 주도, 각 대리점 등에 단말기를 공급하는 물류센터 효율화를 위해 통신업계 최초로 물류센터 운영에 5G 자율주행 운반 카트를 적용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KT 서부물류센터에 적용된 5G 자율주행 운반 카트가 관제실과 작업자의 요청에 따라 스마트폰 등 단말기를 지정된 화물 보관 위치로 자동 운반 하고 있는 모습. (KT 제공) 2020.5.24/뉴스1
(서울=뉴스1) = KT(대표 구현모)가 물류센터에 자율주행 운반 카트와 관리 시스템 등을 적용해 물류 영역의 언택트 기술 발전을 주도, 각 대리점 등에 단말기를 공급하는 물류센터 효율화를 위해 통신업계 최초로 물류센터 운영에 5G 자율주행 운반 카트를 적용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KT 서부물류센터에 적용된 5G 자율주행 운반 카트가 관제실과 작업자의 요청에 따라 스마트폰 등 단말기를 지정된 화물 보관 위치로 자동 운반 하고 있는 모습. (KT 제공) 2020.5.24/뉴스1
디지털 전환 가속화와 비대면 경제 활성화에 발맞춰 유망 서비스의 혁신성장 지원과 서비스품질 강화를 위해 스마트워크·물류·보건의료 등 서비스산업 분야 100대 핵심 서비스의 표준화에 나선다.

정부는 29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제34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겸 2021년 제2차 혁신성장전략회의를 열어 '서비스 산업 혁신을 지원하는 서비스 표준화 추진 전략'을 확정 발표했다.

이 전략에 따라 정부는 2025년까지 △유망 서비스 △생활 서비스 △사회안전 서비스 3대 분야에서 100대 핵심 서비스 표준을 개발한다. 100대 표준화 과제는 혁신 서비스 창출 여부, 비대면 서비스 활성화 등 표준 제정 시급성, 국제표준화기구의 표준화 동향 등을 고려하면서, 산·학·연 전문가 대상 수요조사와 심층검토 결과를 토대로 선정했다.

유망 서비스 분야에선 물류·유통, 보건·의료, 전시·관광 등 45종 표준을 개발한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롭게 등장하거나 시장이 확대된 서비스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를 위한 것으로 국제표준화까지 추진한다. 비대면 업무의 핵심 축인 택배 수요 급증에 따른 서비스 품질을 확보하기 위한 신선물류 정온포장과 재사용가능 순환물류포장 표준을 확정하고 언제 어디서나 개인 건강정보를 활용할 수 있도록 건강정보데이터 상호운용성 표준과 인공지능, 서비스플랫폼, 메타버스 등 디지털 기술을 적용한 하이브리드 전시컨벤션 서비스 표준 등의 개발에 중점을 둔다.

생활 서비스 분야에서는 근무와 교육 환경의 비대면화, 레저활동 등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증대하는 추세를 반영해 △스마트워크 △교육 △웰니스 관련 표준 21종을 개발한다. 작업장내 협동로봇에서 모바일머니퓰레이터에 이르는 서비스 로봇의 성능과 안전성 평가 표준, 가상현실(VR) 및 증강현실(AR) 콘텐츠 교육환경에 대한 연령대별 사용안전을 위한 휴먼팩터 가이드라인,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항바이러스 제품 평가방법 표준화 등이 중점 추진 대상이다.

사회안전 서비스 분야는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재난과 기후변화 등 공동체 안전 위해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공공안전 △환경안전 △약자배려 관련 표준 34종을 개발한다. 특히 재난방송 스마트폰 청취기준, 데이터센터 효율 측정·평가 세부지표, 어린이·유아 돌봄 서비스 안전관리 및 시니어 피트니스 서비스의 안전 요구사항 등 재난 대응 및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표준개발에 집중한다.

표준 개발 뿐만 아니라, 표준 활용과 인증제도 확산, 인력양성을 지원하기 위한 인프라 구축 방안도 서비스 표준화 전략에 포함했다. '표준개발→ 활용→확산→소비자 피드백→표준개선' 으로 이어지는 서비스 표준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교육 및 홍보, 보급체계를 마련하고 서비스 분야의 KS인증도 확대한다. 특히 은퇴한 표준전문가를 기업의 컨설턴트로 지정해 지원하는 매치업 사업을 통해 서비스 표준화를 이끌어갈 현장인력 양성도 추진한다.

성윤모 장관은 "서비스 표준화 전략을 통해 서비스 품질을 개선하고 소비자를 보호하는 것은 물론, 우리 서비스산업의 혁신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데도 적극 이바지 하겠다"고 말했다.



칼럼목록

종료된칼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